2021-05-24 18:17

2M·짐, 북미항만 적체로 미동안 신항로 차질

선박 운항 어려워 일주일 연기


덴마크 머스크, 스위스 MSC가 제휴한 전력적 제휴그룹(얼라이언스)인 2M은 북미항로 서비스 개편이 예정보다 지연되고 있다고 밝혔다. 북미 항만 적체로 선박 운항이 당초 계획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는 게 개편 지연의 원인이다. 

2M은 이스라엘 짐라인과 공동 운항하는 새로운 북미동안 해운서비스 TP23(MSC 리버티, 짐라인 ZSE)의 첫 취항을 당초 예정보다 1주일 늦은 6월4일로 변경했다. 

신항로엔 머스크 8척, 짐 2척 등 6500TEU급 선박 10척이 운항한다. 전체 노선은 붕따우-옌톈-파나마운하-찰스턴-서배너-뉴욕-파나마운하-탄중펠레파스-붕따우 순이다. 

2M은 찰스턴을 중복 취항하는 기존 아메리카(TP17) 에메랄드(TP16) 서비스에서 찰스턴항 기항을 한 항차 건너뛴다. 아메리카는 6월9일, 에메랄드는 6월8일 아시아 출항편에서 찰스턴 기항을 생략한다.  

< 외신팀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INCHEON BERBER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Kota Setia 08/12 09/25 PIL Korea
  • BUSAN MUNDR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Belmonte Express 08/05 09/03 Interasia Lines Korea
    Rita 08/06 08/25 Always Blue Sea & Air
    Rita 08/06 08/25 Always Blue Sea & Air
  • BUSAN JEBEL ALI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Tayma 08/07 08/29 ONE KOREA
    Tayma 08/09 08/31 Tongjin
    Emirates Wafa 08/11 09/01 Kukbo Express
  • BUSAN AJMAN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Emirates Wafa 08/11 09/07 FARMKO GLS
    Maliakos 08/11 09/11 PIL Korea
    Sydney Trader 08/15 09/18 Always Blue Sea & Air
  • GWANGYANG KAOHSIUNG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Millennium Bright 08/06 08/09 T.S. Line Ltd
    Wan Hai 301 08/06 08/11 Wan hai
    Lantau Bay 08/07 08/10 KMTC
출발항
도착항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