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1 18:08

CMA CGM, 황산화물규제 대응 저유황유할증료 도입

단기계약 LSS, 장기계약 신 BAF로 구분


CMA CGM은 내년 1월 시행되는 황산화물 규제에 대응해 변화되는 유가할증료(BAF)를 도입한다.

12월부터 3개월 미만의 단기 계약은 현행 운임에 저유황유할증료(LSS)를 덧붙여 부과할 계획이다. 요율은 한 달마다 변경된다. 

3개월 이상 장기계약엔 내년 1월부터 새로운 BAF를 적용한다.

새로운 BAF는 기존 고유황유를 대신해 저유황유 가격이 반영되며 여기에 항로계수를 곱해 산출한다. BAF 폭은 적용 한 달 전 발표된다. 냉동화물은 일반화물보다 20% 높은 요율이 적용되며 최저 가격은 TEU당 25달러다.

CMA CGM은 글로벌 컨테이너선사 최초로 LNG를 연료로 쓰는 2만3000TEU급 컨테이너선을 지난달 진수하는 등 황산화물 규제에 발빠르게 대응하고 있다. 
 

< 외신팀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INCHEON NANSH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unny Camellia 11/18 11/27 KMTC
    Sunny Camellia 11/21 11/29 Sinokor
    Sunny Camellia 11/22 11/29 Pan Ocean
  • INCHEON BRISBANE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Kota Segar 11/28 01/07 PIL Korea
    Dolfijngracht 11/30 12/19 MAREX
    Cape Mahon 12/06 01/10 Evergreen
  • BUSAN FREEPORT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m Seattle 11/22 12/28 MAERSK LINE
  • BUSAN CALGARY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TBN-PIL 11/28 12/14 PIL Korea
    Apl Paris 12/05 12/21 PIL Korea
    TBN-PIL 12/12 12/28 PIL Korea
  • BUSAN EDMONTON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TBN-PIL 11/28 12/13 PIL Korea
    Apl Paris 12/05 12/20 PIL Korea
    TBN-PIL 12/12 12/27 PIL Korea
출발항
도착항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